블로그 이미지
[오채원연구소공감]대표 :: 세종이야기꾼 :: 실록연구자 :: 소통 디자이너 :: 010-8014-7726 :: chewonoh@gmail.com 오채원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6)
오채원연구소공감 (48)
방송 (18)
실록공감 - 나와 세종.. (49)
세종 유통분流通分 (14)
소통 강의노트 (12)
전문강사 포럼 (7)
삶.사람.생각 (19)
문화 공감 (28)
Total78,727
Today6
Yesterday39


사진작가 차경과 소통디자이너 오채원의 프로젝트 그룹인 [인문소통그룹 차오]의 융복합 전시 들리는 사진관 : 영정사진 프로젝트 지난 913일부터 20일까지 삼청로의 스페이스 선 플러스에서 열렸습니다영정사진을 주제로 다루지만, 죽음을 목전에 둔 사람들의 영정사진을 나열한 무거운 전시는 아닙니다. 작가의 사진과 내레이션이 관람객 각자의 내면을 살펴보게 하며 영정사진 촬영까지 안내하는 것입니다.



인간은 모두 유한한 존재이기에 '사후에 어떠한 얼굴로 기억될 것인가?’의 고민이 주어지며, 이는 '어떻게 살 것인가?’의 질문과도 만납니. 이러한 성찰을 영정사진 촬영이라는 사건과 만나게 하는 작업을 작가는 지난 4년간 다양한 사람들과 진행해 왔습니다. 작가는 촬영의 회차가 거듭될수록, 영정사진은 그저 남은 삶을 웃는 얼굴로 살기 위한 초석이 될 뿐이라는 사실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모든 인물사진이 곧 영정사진이며, 또한 누군가의 인생을 기록한 인생사진이라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그 결과인 들리는 사진관 : 영정사진프로젝트를 삶과 죽음에 대해 더불어 생각할 수 있는 마당으로 삼고자 하였습니.



들리는 사진관을 표방한 만큼, 이어폰과 스마트폰을 준비해야 전시를 제대로 즐길 수 있습니다. 또한 현장에서 작가가 영정사진을 촬영해주고, 전문가의 코치를 받으며 자기서사를 구성해보는 등의 부대 프로그램을 준비하였습니다. 전시기간 중 13, 14, 15일은 작가와의 만남시간을 통해서 직접 소통하고자 노력하였습니다.



관객으로부터 '세상에 없던 전시회'라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기대에 부응코저 앞으로도 의미있고 흥미로운 시도를 해나가겠습니다.



*제목 : 들리는 사진관-영정사진 프로젝트

*일시 : 2018.9.13-9.20.

*장소 : 스페이스 선 플러스 (서울 종로구 삼청로 75-1)

*기획/주최/주관 : 인문소통그룹 차오

*후원 : 검색포털 줌닷컴, small 2 BIG


*보도 :

세계일보 https://goo.gl/yN4mLr

트렌드와칭 https://goo.gl/rbiVsJ

네이버 공연전시 매거진 '올댓아트' https://goo.gl/JgGNkR


*인문소통그룹 차오 :

사진으로 소통하는 사람(차경), 그리고 언어로 소통하는 사람(오채원)이 만났습니다. ‘씨와 씨가 만났습니다. 그래서 이들은 [인문소통그룹 차오]가 되었습니다. ‘차오는 이탈리아어로 안녕을 뜻하는 ‘Ciao’이기도 합니다. [인문소통그룹 차오]는 개인·기업·사회의 안녕한 얼굴을 위해, 전시·강연·SNS 등 다양한 채널로 소통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오채원


세종 즉위 600주년을 기념하는 창작 판소리 콘서트 <세종이도가>.

세종과 관련된 이야기 그리고 음악으로 이틀간 관객과 만났습니다.
세종실록 속 이야기를 토대로 창작한 판소리, 노래곡, 연주곡, 그리고 실록이야기로만 채워진 전무후무한 무대에 설 수 있어 감사했습니다.
세종이 경복궁 근정전에서 즉위하신 날은 음력 1418년 8월 10일, 양력으로 환산하면 바로 2018년 9월 9일입니다.

그 뜻깊은 날, 무대에서 세종을 이야기할 수 있어서, 세종을 연구하는 제 입장에서는 더욱 행복했습니다.



*장소 : CKL스테이지(서울 중구 청계천로 40 CKL기업지원센터)

*출연 : 오채원(세종이야기꾼), 이소영&장재훈(무용), 이신예&정승준(소리), 아이삭(랩), 국악실내악 여민(연주)
*기획 및 제작 : 문화예술감성단체 여민

*참조 : http://sports.donga.com/3/all/20180821/91606411/1




Posted by 오채원


내년이 3.1 독립항쟁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이지요.

그간 부정되거나 감추어졌던 우리 근현대사를 재조명하는 시도가 그 어느 때보다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그 일환으로, 지난 봄에 이어 8/25(토), 여주의 명성황후 생가에서 이야기 음악회를 진행했습니다.

저는 조선왕조실록을 중심으로 하여 여주, 명성황후, 고종, 순종 등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드렸고요.

그 이야기를 기반으로 창작된 음악을 함께 전해드리는 시간이었습니다.


야외 풀밭에서 가을이 살포시 담긴 바람결을 느끼며 풀벌레 소리를 듣는 맛이 참 좋더군요.

전날까지 태풍의 영향으로 날씨가 꾸물꾸물했는데, 다행히 이날은 화창하여 정말 많은 분들이 참석해주셨습니다.

이러한 이야기 음악회를 계기로, 우리 역사와 문화에 대한 관심이 보다 높아지길 희망합니다.

그를 위한 노력과 시도는 앞으로도 계속 됩니다 주욱~


(음악회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에 첨부한 여주시 블로그에 나와 있습니다.)


* 일시 : 2018.8.25. pm7:30-9:00

* 장소 : 명성황후 생가 內 감고당

* 출연 : 오채원(이야기꾼), 강숙현 외 여주시민(시조창), 김은하+우명하(태평무), 성승한(첼로), 서은미+최민종(소리), 한수진(비파), 국악실내악 여민(연주)

* 주최 : 여주시

* 주관 : 문화예술감성단체 여민

* 참조 : 여주시 블로그

https://blog.naver.com/yeojuhangul/221346334031



Posted by 오채원